손 바닥만한 운동장도 없는 운남 우리 염광학교 학생들

베드민턴도 치고 놀 수 있는 운동장을

산 비탈을 깎아서 만들고 있습니다.

IMG_6901.JPG


IMG_6902.JPG


IMG_6903.JPG


IMG_6904.JPG


IMG_6905.JPG


IMG_6906.JPG


IMG_6907.JPG


IMG_6908.JPG


IMG_6909.JPG


IMG_6910.JPG


IMG_6911.JPG


IMG_6912.JPG